밀폐공간 질식사고 산업재해 예방나선 구리시

밀폐공간 작업 장비 무료 대여... 구리시 '안전사고 제로화'

 

(뉴스폼) 구리시는 밀폐공간에서 작업할 때 필요한 안전 장비를 무료로 대여하는 사업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밀폐공간에서 작업하면 질식사고 위험이 커짐에 따라 이를 예방을 위해 마련된 것이다. 특히 고가의 밀폐공간 작업 안전 장비를 구매할 능력이 없는 사업장이나 위탁업체에 무료로 대여 함에 따라 종사자의 질식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밀폐공간 질식사고는 발생 시 재해자 2명 중 1명꼴로 사망하는 치명적인 사고이다. 2014년부터 2023년까지 최근 10년간에는 총 174건의 사고가 발생해 338명이 산업재해를 입었으며, 이 중 136명이 사망에 이르렀다.

 

특히 여름철에는 기온상승으로 인해 미생물 번식과 유기물 부패가 활발해져 황화수소 등 유해가스 발생이 증가해 산소결핍 상태가 발생하기 쉽다. 따라서 질식사고 발생이 더욱 자주 벌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밀폐공간 작업은 안전사고 발생이 높은 작업으로 이번 조치를 통해 사고 발생률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밀폐공간 작업 시 필요한 안전 장비 대여를 원하는 업체는 구리시 안전총괄과 중대재해예방팀(031-550-2480)으로 문의된다. 대여 장비는 복합가스 측정기, 환기팬, 송기마스크, 삼각구조대 및 전체식 벨트 등이며, 대여료는 무료이다.





배너

배너

배너